블루시그널 "고속도로 교통사고 예측 98% 맞혀"

◆ #Let's 스타트업 / (39) 블루시그널 ◆ 백승태 대표(가운데)가 사고 예측엔진이 담긴 디스플레이를 들어 보이고 있다. <이승환 기자> 차량 앞 유리 디스플레이에 '2㎞ 전방 사고 확률이 높은 지역에 진입하니 주의하라'는 경고가 '뚜뚜뚜~'라는 신호음과 함께 표시된다. 정체 구간에 접어들자 또다시 경고음이 울린다. 급정거로 후방 충돌 가능성이 있으니 속도를 줄이라는 메시지다. 차선을 바꿀 때도 아무때나 끼어들지 않는다. 어느 시점에 차선을 바꿔야 사고 위험을 줄이고 최적 속도로 주행할 수 있는지 안내해주기 때문이다. 백승태 블루시그널 대표(51)는 "교통정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길 안내 서비스는 많지만 교통흐름과 사고 위험까지 예측해주는 서비스는 우리가 독보적"이라고 강조했다. T맵 등 기존 내비게이션 서비스는 길이 막히는 곳은 피하고 최단시간, 최소거리 등 경로를 알려준다. 블루시그널 예측엔진은 단순한 길 안내 서비스를 넘어 가장 안전하고, 가장 편리한 주행경로를 예측해준다. 카이스트와 공동 개발한 인공지능 예측엔진 덕분이다. 백 대표는 "시뮬레이션해 보니 국내 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 예측 정확도가 98%나 됐다"며 "미국에 실시간 교통량 정보서비스 업체 '인릭스'라는 기업이 버티고 있지만 예측 정확도에선 우리가 한 수 위일 것"이라고 했다. 그는 "블루시그널 예측엔진은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적용해 어떤 예측모델보다 정확

[테크본색] 블루시그널, 교통 혼잡 예측 플랫폼_스타트업 히어로

본격 테크 프로그램 `테크본색`만의 혁신 스타트업 발굴 프로젝트, 스타트업 히어로! 두 번째 출연 기업은 바로 교통 상황을 예측해주는 블루시그널입니다. 정확한 예측 시스템으로 전방 1km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를 즉시 반영해 우회로를 안내해준다면 운전이 참 편해지고 빨라지겠죠? 이처럼 도로 위에서 보내는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기술을 개발 중인 블루시그널의 기업 가치(밸류에이션)은 과연 얼마일까요? 지금 바로 영상으로 확인해 보세요!

추천 게시물
최근 게시물
보관
태그 검색
공식 SNS 페이지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Copyright © 2015  BlueSignal Inc All Right Resrerved